한 커뮤니티에서 흰옷 하얗다 못해 시퍼렇게 빠는 꿀팁에 관한 글이 화제가 되었다. 이 방법을 사용하면 누레진 옷이나 겨드랑이 땀 자국이 생긴 블라우스, 목에 땀 자국이 생긴 옷, 화장품 얼룩이 묻은 옷, 음식 얼룩이 진 옷 등을 깨끗하게 만들 수 있다고 한다. 참고로 색상이 있는 옷은 색이 빠질 수 있다고 하니 주의하도록 하자.

흰옷을 깨끗하게 빨기 위한 재료는 다음과 같다. 과탄산소다, 주방세제, 베이킹소다, 얼룩 제거할 때 바르는 테크. 첫 번째로 대야에 흰옷을 넣고 뜨거운 물을 잠길 정도로 넣으면 된다. 그리고 과탄산소다를 한두 스푼 넣고 비닐장갑을 끼고 휘저어서 녹여준다. 이때 과탄산소다가 잘 녹지 않으니 많이 저어줘야 하니 주의하자. 그 후 주방세제를 살짝 거품만 날 정도로만 넣어준다. 그리고 30분 방치하면서 중간중간 뒤적여준다. 

얼룩이 많이 진 부분이 있다면 옷을 어느 정도 불린 다음에 바르는 얼룩 제거 아이템을 사용하면 된다. 아이템이 없다면 베이킹소다+주방세제를 1:1 비율로 조물조물해서 되직하게 만든 다음에 얼룩에 마사지하는 방법도 있다. 그다음 물을 다 버리고 물기가 뚝뚝 흐르지 않을 정도로만 짜주고 세탁기에 넣는다. 추가로 베이킹소다를 옷감 위에 툭툭 한두 스푼 털어준 뒤 평소대로 세제 섬유유연제를 넣고 빨아주면 마무리된다.

빨래는 일상의 한 부분이다. 청결을 유지하려면 매주 입은 옷을 세탁해야만 한다. 하지만 흰 옷에 화장품이 묻었다고, 얼룩이 졌다고 매번 세탁소에 맡기면 돈이 많이 들어가게 된다. 이번 기회에 흰옷을 깨끗하게 잘 빠는 방법을 알아두고 집에서 간단하게 직접 시도해 보는 건 어떨까. 지금 당장 사용할 일이 없더라도 실생활에 적용되는 꿀팁은 알아두면 언젠가 사용할 가치가 있을 것이다.

참고: 

1) 흰 옷 하얗다 못해 시퍼렇게 빠는 꿀팁, 더쿠 (링크)

2) 이미지 출처: 드라마 <펜트하우스2>

Written by KJH