돈을 모으는 대신 처음부터 투자하세요

왜 종잣돈을 모아야 되는지 모르겠어요. 주식은 백만 원으로 할 수 있거든요. 가능성은 둘 중 하나잖아요. 주가가 오르냐, 떨어지냐. 오르면 싫어할 이유 없고 떨어지면 두 가지 이유 중 하나죠. 나와 주식이 안 맞거나 내가 초보라서 잘 모르거나. 주식이 안 맞으면 적은 돈으로 알 수 있어서 좋은 거고 초보라서 실수하는 것도 적은 돈이라서 다행이잖아요. 올라도 이득, 떨어지면 더 이득인 거죠.

종잣돈을 모으는 동안만이라도 주식투자를 해보면 내가 주식투자가 맞는지 알 수 있고 논리와 방식은 똑같기 때문에 투자금이 30억 일 때나 300만 원일 때나 배울 수 있는 건 같거든요. 굳이 종잣돈을 모은 다음에 주식 초보로 시작하면 말이 안 되는 거죠.

물건을 살 때에도 여러 개 비교해 보면 독보적이고 대체할 수 없는 제품이 있잖아요. 그런 게 싸질 때에 사는 거예요. 나온 지도 얼마 안 되었고 점유율도 낮으면 너무 좋은 거죠. 그때는 빨리 사야 되는 거예요. 그런데 “나는 아직 종잣돈을 모으는 기간이니까 기다려야지” 하면 안 된다는 거예요. 투자금이 작을 때부터 해야 배우는 것도 있고, 더 많이 변하죠.

매크로 대신 기업을 보세요

주식 초보 분들이 기업을 공부하지 않고 매크로를 그렇게 공부하시더라고요. 무언가를 공부할 때에 내 수익률과 어떤 연관이 있을지를 항상 생각해야 하는데 개별 기업을 공부해서 좋은 기업을 찾으면 투자수익률이 높아지잖아요. 그런데 매크로는 애매하죠. 현재의 환을 알 이유가 없고 중요한 산업도 생각보다 적거든요. 비유하자면 국영수를 공부하는 게 아니라 공부하는 방법을 공부하는 거예요. 굳이 어려운 매크로들을 공부할 시간에 개별 기업을 공부하는 게 필요해요.

중요한 건 구매력이에요. 기업이 가지고 오는 건 구매력이거든요. 환이 떨어져도 구매력만 똑같으면 환과 상관없이 주가는 오르겠죠. 구매력이 오르면 오를 회사를 사는 거니까요. 회사 자체의 경쟁력이 좋다면 통화가 어떤 게 됐건 상관없어요.

매크로는 교양이라고 생각해요. 일부 투자방법에서는 영향을 미치겠지만 기업가치에 투자를 한 사람들에게는 교양이죠. 기업에 투자할 때에 매크로가 차지하는 건 무시해도 될 정도예요.

모르는 산업 대신 아는 산업을 보세요

모르는 산업을 열심히 공부하는 것보다 아는 산업을 한 번 더 보는 게 수익률에 있어서 월등하게 좋은 것 같아요.

제가 투자를 18년 동안 하면서 모르는 산업인 자동차, 반도체, LCD, 조선에 투자한 적이 없어요. 모르는 분야는 바닥부터 공부해야 되거든요. 차라리 심심할 때 보던 넷플릭스나 게임 같은 친숙한 쪽을 공부하면 공부하는 것도, 리서치하는 것도 재미있고 수익률에도 훨씬 좋거든요. 그래서 아는 산업을 보는 게 중요한 거죠. 하나의 산업을 잘 알고 있으면 관련된 것도 좋아져요. 예를 들어서 유튜브를 잘 알면 유튜브 편집 프로그램, 마이크, 카메라 같은 관련 산업에 대해서도 조금씩 알게 되거든요. 새로 공부하더라도 내가 아는 것과 연계된 걸 공부해야 되는 거죠.

더 자세한 내용은 다음 영상을 확인하세요!

※ 본 콘텐츠는 업로드를 허가받았습니다.